고시/공고

활동보고 | 계명대학교 첼린린지가 시작되었습니다.

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15-06-12 21:26

본문

한 아이를 키우는데 온 마을이 필요하다는 우리 조상 대대로 이어져 온 공동체 정신이 살아있는 곳, 자발적인 봉사와 재능기부로 운영되는 생활밀착형 작은도서관으로 자리하고자 합니다. 경의선 능곡역과 재래시장인 능곡시장이 살아있는 곳이라 가을엔 마을 잔치도 떠들썩하니 하고 옛 정취가 아직 남아 있으나 재개발 문제로 주민간의 다툼도 적지 않은 곳이라 경찰차가 골목을 여러번 오가기도 했지요. 도서관을 운영하기 몇년 전부터 이곳에서 쭉 저소득가정의 아이들을 위한 공부방 '반디교실'을 현재까지 12년째 운영해왔었습니다. 반디교실을 통해 어려운 가정의 살림살이를 같이 고민하고 해결하며 마을의 복지사업을 적극 펼쳐왔습니다. 도서관을 통해 더 넓게, 깊게 주민속으로 들어가고자 합니다. 도서관이 마을공동체의 중심으로 활동하고 있는 것이 알려지면서 머니투데이, OBS, EBS에서 방송을 내보내기도 했습니다.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